Part 2 목회사역/꿈꾸는교육공동체

꿈꾸는교육공동체 은혁이와 대화

DreamingKO 2022. 7. 18. 11:19


주일예배를 마치고
기도 마치기를 기다려(?) 준 이들과 함께
저녁을 먹고 커피를 마셨다.

그러면서 자연스럽게
은혁이를 치유해주고 이야기를 나눴다.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그러면서
'나에게 축복이구나!' 그런 생각을 했다.

내가 중1 아이와 이렇게 대화할 수 있다는 거!
그리고 아이가 그 이야기를 들어준다는 거!
어찌 그것이 가능할까....

나와 은혁이의 대화 수준(?)은
거의 성인들의 이야기였다.
그런 주제를 가지고 이야기 나누고,
그런 고민을 한다는 것이 놀랍다.

꿈꾸는교육공동체가 시작된 것이
나에게 축복임을 더 깊이 깨닫는다.
그래서 하나님께 감사한다...

꿈꾸는교육공동체 아이들은
멋지게 자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