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 1 My Life/꿈꾸는 마음과 생각

시골에서 보내는 추석

꿈꾸는 꼬목사 2021. 9. 20. 18:35



이번 명절은 부모님이 시골을 내려가셔서
가족들이 시골에 내려왔다.

사회적 거리두기 때문에
다같이 하는 것이 쉽지 않지만
당일치기로 내려왔다.

자연이 좋아지는 것은
어쩔 수 없나보다.
나도 모르게 치열한 현장 속에서
잠시 자연을 보면서 쉬는 것은 참 좋다.
계속 쉬라고 하면 그건 아니지만;;;;

안식이 필요한 시간임을 알지만
정리하고 처리해야 할 일이 있기에
그 때까지 잠시 보류하고 있다.
하긴 끝까지, 평생 갈 일이지만.....

가을 햇살...
가을 바람...
가을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