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랑하는 가족

종훈, 서현이의 중학교생활

by 꿈꾸는 꼬목사 2019. 3. 9.



일반학교를 포기하고 대안학교를 선택했다.
그만큼의 대가를 지불해야했다.

경제적인 대가를....
미래 진로에 대한 대가를.....
기존 관계와 만남의 대가를.....
부모의 욕심의 대가를.....

지금까지는 너무 감사하다.
아이들이 하나님 이야기를 하는 것....
건강하게 지금 시간을 보내는 것....
부모와 행복한 관계를 유지하는 것....
그것만으로도 너무 감사하다.

건강하게 행복하게 잘 살아주기를..!!
주신 삶을 마음껏 누리며 살아가기를..!!
시간이 갈수록 아름다운 삶을 살기를..!!!


'사랑하는 가족'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빠와 아들  (2) 2019.05.01
아빠도 가보지 않은 길  (0) 2019.04.15
종훈, 서현이의 중학교생활  (0) 2019.03.09
아이들과 함께 성경공부  (0) 2019.03.09
아들이 친구신청을 했다;;;;;  (0) 2019.03.09
종훈이가 고백하는 하나님  (0) 2019.03.04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