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꿈꾸는 마음과 생각

결국 '컨텐츠'이다.


성경공부의 모든 것을 자료화하고 

교재로 만들어야겠다고 생각했지만

그것을 더 선명하게 해준 것은 '중국'이었다.

결국 앞으로는 선교도 '컨텐츠'겠구나...

바로 이 생각이었다.


많은 것을 주는 것은 한계가 있다.

그리도 줘도 줘도 한도 끝도 없다.

그리고 우리가 줄 수 있는 것도 한계가 있다.


그런데 컨텐츠 작업을 통하면

더 좋은 것을 줄 수 있겠구나~

더 좋은 것을 나눌 수 있겠구나~

선교도 성장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했다.


지금 하는 공부들...

모두 교재화 작업을 하고 있다.

또한 특별히 붙여주는 신애쌤으로 인해 더더욱....


하나하나 만들어지면서 얼마나 감사한지...

하나하나 만들어지면서 얼마나 흐뭇한지...

내 부르심이려나...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한다.


우리 교회에서도 제대로 양육하도록.....

하나씩 제대로 가르치면 성장하도록....


결국 '컨텐츠'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