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 5 Mosaic Life/사람공부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

DreamingKO 2022. 6. 6. 07:18

 

드라마를 자주 보지 않지만 종종 보게 된다.
그것도 늘 계획해서 보는 것은 아니고
누군가의 강력한 전도(?)로 보게 된다.

그러면서 요즘 두 개의 드라마가 진행되고 끝이 났다.
하나는 우리들의 블루스, 
다른 하나는 나의 해방일지.

두 개의 드라마가 각각 매력이 있는데
나는 오히려 '우리들의 블루스'가 더 다가온다.
왜냐하면 삶을 담고 있어서....
나이가 들어가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최고의 배우들을 한 곳에 모아두고,
어떤 캐릭터 하나도 그냥 보내지 않는다. 
한 사람, 한 사람마다 삶의 이야기가 있고
아픔과 눈물이 담겨 있다.

어떤 인생도
주인공이 아닌 인생이 없고
어떤 인생도
의미없는 인생이 없음을....
그러기에 모든 인생은 빛나고 있음을....

그리고 고두심, 김혜자 두 분의 연기는
젊은 배우들은 결코 연기할 수 없는 삶의 깊이가 있다.
.....

인생은 참 이해하기 어렵다...

그러기에 '믿음'이 필요한 것이리라..
우리의 머리로는 이해되지 않으니까......

 

 

'Part 5 Mosaic Life > 사람공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  (0) 2022.06.06
[관계노트1] 성실함  (0) 2022.05.25
생명의 신비  (0) 2021.12.07
뒷담화를 하는 사람들의 마음  (1) 2021.08.25
[기질] 성령과 기질  (0) 2021.08.02
결국 사람은 자기 중심적 해석을 한다  (0) 2021.0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