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꿈꾸는교회

복음은 삶이다


오늘은 우리 교회 다니는 형제의 아버지와
복음나눔이 있었다.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시면서 이런 말씀을 하셨다.
"목사님! 제가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던 것 아들 때문입니다"
그러면서 나에게 감사의 인사를 하신다.

그런 이야기를 들으면서 참 감사했다.
우리 교회는 전도지가 없다.
그 이유는 성도들 한 사람, 한 사람이 전도지이기에....
이들의 삶보다 강력한 전도지는 없다.

그러기에 가족들이 우리 교회를 오라고 추천을 해서 온다.
아내로 인해 남편이...
자녀로 인해 부모가...
오빠로 인해 동생이...

오늘도 참 감사했다.
아들이 아버지를 하나님 앞으로 인도하게 하셨음을...
복음으로 살아가는 한 사람으로 인해...

'꿈꾸는교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박갑영집사님 셀모임  (0) 2019.06.04
먼저 물어봐주기  (0) 2019.05.28
복음은 삶이다  (0) 2019.05.24
하나님의 일하심을 보며  (0) 2019.05.17
아내기도회를 마치고  (0) 2019.05.14
GOOD NEWS DAY  (0) 2019.0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