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꿈꾸는 꼬목사
꿈꾸는 교회를 섬기는 고형욱목사입니다. 복음처럼 놀라운 것은 없습니다. 복음 때문에 꿈을 꾸며, 복음 때문에 살아가며, 복음 때문에 삶의 이유가 있는 겁니다. 그 복음을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드림스타'에 해당되는 글 3

  1. 2018.12.15 드림스타 간사 워크샵
  2. 2018.12.01 드림스타 신입교사교육
  3. 2018.04.26 다음 세대는 정말 잘 가르쳐야 한다
2018.12.15 12:08 꿈꾸는교회



여러가지 상황 속에서 어쩔 수 없는 선택!
돌아보면 그 선택이 언제가 가장 좋은 길이다.

교회를 세워가면서
장소의 한계가 있어서 복음나눔만을 했던 것...
교역자가 없어서 선생님 간사를 세워야 했던 것....

돌아보면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지만
그 선택이 가장 아름다운 선택과 결정이 되었다.
그러기에 그것을 인도라고 말한다!

오늘 밤에는 드림스타 간사 워크샵이 있었다.
미향, 혜정으로 시작된 간사.
어느새 이렇게 많은 인원이 간사로 세워졌다.

다음 세대를 말씀으로 양육하고....
자기 자신을 말씀으로 세워가고....
바로 거기에 하나님의 몸된 교회의 본질이 담겨진다.

앞으로 더 기대가 된다.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지만,
그것이 축복이었음을...
그것이 은혜였음을....
그것이 인도였음을....

감사한 밤이었다.

'꿈꾸는교회' 카테고리의 다른 글

크리스마스 단체사진  (0) 2018.12.25
꿈꾸는교회 동역자들과 함께  (0) 2018.12.25
드림스타 간사 워크샵  (0) 2018.12.15
부부학교 4기를 마무리하며  (0) 2018.12.02
드림스타 신입교사교육  (0) 2018.12.01
꿈꾸는 부부학교 4기  (0) 2018.11.30
posted by 꿈꾸는 꼬목사
2018.12.01 15:34 꿈꾸는교회


드림스타 신입교사 교육!
참 귀한 시간....
참 귀한 사람....

박사 다음이 바로 '간사'이다. ㅎㅎㅎ

성경을 가르칠 수 있는 것...
성경을 나눌 수 있는 것....
그것보다 더 멋지고 아름다운 것은 없다!

귀한 자리에 와 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꿈꾸는교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드림스타 간사 워크샵  (0) 2018.12.15
부부학교 4기를 마무리하며  (0) 2018.12.02
드림스타 신입교사교육  (0) 2018.12.01
꿈꾸는 부부학교 4기  (0) 2018.11.30
21일간의 마지막 !  (0) 2018.11.03
부부학교 4기를 시작하며  (0) 2018.10.22
posted by 꿈꾸는 꼬목사
2018.04.26 18:31 꿈꾸는교회



지난 시간 교회학교 사역을 계속 했었습니다.
하면서 느낀 것은 
어느 교회도 교회학교에 대한 '큰 그림이 없었다'는 겁니다.
12년간 아이들이 교회학교 교육을 받으면
어떤 아이로 성장하게 된다는 그림이 없었던거죠.

큰 그림은 없고, 교회학교 담당자는 계속 바뀌고, 
2년마다 담당자는 자신이 할 수 있는 것을 하게 되지요.
아이들이 교회를 다녀도 일관성 있게 배우는게 없는 겁니다.
대학교 들어가면 하는 말!
"성경을 믿을 수 없어! 하나님이 어디 있어!"
그리고 교회를 떠나게 되지요.

교회를 시작하고, 교회학교팀에게 부탁한 것은
우리 교회 아이들이 12년간 교회를 다니면 
2가지가 될 수 있게 해달라고 부탁했습니다.

1. 성경스토리를 이야기할 수 있게 해주세요.
2. 세계 역사 스토리를 이야기할 수 있게 해주세요.

목사님, 간사님. 선생님들이 
너무 잘 준비해주셨고, 멋지게 만들어주셨습니다.

드림키즈(유치부), 드림아이(아동부)는
창세기부터 요한계시록까지의 성경스토리를 중심으로
드림틴즈(청소년부)는
성경스토리를 포함하여 세계역사스토리를 중심으로 배웁니다.

그것을 구체화하기 위하여 
7월 초에 우리교회 드림스타(교회학교) 아이들이 
유럽 비전트립을 가게 됩니다.
물론 그 전에 유럽 역사에 대한 공부를 하고 가게 되지요.

우리 아이들의 
마음이 넓어졌으면 좋겠습니다.
세상을 바라보는 관점이 생겼으면 좋겠습니다.
교회의 담장을 넘어 세상 가운데 살아갔으면 좋겠습니다.
상식적이고, 보편적인 아이들로 자랐으면 좋겠습니다.

교회학교는 부흥하지 않아도 됩니다.
우리에게 주신 아이들을 제대로 가르치면 됩니다.
정말 잘 가르쳐야 합니다!!
지금 시대와는 다르게...!!!

이런 교회학교를 만들어가는데 
올인하고 싶으신 전도사님 계시면 저에게 연락주세요~^^
.
.
.

아... 나도 유럽가고 싶다~


'꿈꾸는교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부학교를 하면서  (0) 2018.07.01
꿈꾸는교회 단체사진2018  (0) 2018.05.07
다음 세대는 정말 잘 가르쳐야 한다  (0) 2018.04.26
청년부 순모임  (0) 2018.03.18
4주년 감사예배와 드림빌더 3기  (0) 2018.03.12
Oriol Cake & Green  (0) 2018.02.26
posted by 꿈꾸는 꼬목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