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 2 목회사역/꿈꾸는교육공동체 90

꿈꾸는교육공동체 GNT(10분 성경공부) 부모교육 강의안

10월부터 ‘자녀와 10분 성경공부’가 시작됩니다. 부모교육의 ‘꽃’이라고 할 수 있고, 꿈꾸는교육공동체 교육의 완성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만큼 중요합니다. 자녀와 10분 성경공부가 의미있고 중요하지만 그렇게 쉽지는 않습니다. 부모도 해 본적이 없기에 자녀에게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9월 마지막 주 부모교육에서는 자녀와 10분 성경공부를 하는 방법론에 관한 강의를 합니다. 10분 성경공부를 GNT라고 부를 예정입니다. GOOD NEWS TIME 부모가 자녀에게 복음을 전하는 시간입니다! 자녀들은 내용을 듣지 않고, 구조를 듣습니다. 내용은 잊혀질 수 있지만, 구조는 몸으로 남습니다. 하나님 나라 구조로 성경공부를 해야 할 이유입니다.

[부모교육 32] 아이의 BAD를 통해 GOOD를 바라보라

오늘 부모교육에서는 성경알아가기 4번째로 구약성경의 10시대를 나눴다. 구약성경에서는 하나님 나라를 큰 주제 속에서 GOOD, BAD 두 가지가 나타난다. GOOD을 알아야 지금이 BAD라는 것을 알 수 있다. 또한 BAD를 통해 GOOD을 보게 된다. 그러기에 창세기 1-2장은 너무나 중요하다. 창세기 1-2장을 아는 사람만이 지금의 모습에 절망하지 않는다. 이 땅의 BAD는 원래부터 BAD가 아니라 죄로 인해 BAD가 된 것이다. BAD를 주목하는 것이 아니라 GOOD을 봐야 한다. 결국 BAD는 GOOD에서 나온 것이기 때문이다. 성격이 더러운 사람은 태어날 때부터 성격이 더러운 것이 아니라 죄로 인해 더러워진 것이다. 분노가 많은 사람은 태어나리 때부터 분노가 많은 것이 아니라 죄로 인해 많아진 ..

[ 부모교육 31 ] 부모는 자녀에게서 이미 시작된 하나님 나라를 봐야 한다

이 세상에는 두 가지 이야기가 있다. 하나는 세계 역사 이야기이며, 다른 하나는 하나님 나라 이야기이다. 우리는 태어나서 세계 역사 이야기에서 살아왔기에 그 이야기 안에서 세상을 바라본다. 결국 그 이야기의 중심은 '나'이기에 내 생각, 내 감정, 내 판단이 전부다. 그것으로 세상을 보고, 자녀를 본다. 그래서 내 관점에서 잘못되면 자녀가 큰일 난다고 생각한다. 또 하나의 이야기는 하나님 나라 이야기이다. 하나님께서 창조하시고, 죄로 인해 깨어진 세상을 회복하시며 이 땅에 하나님 나라를 시작하시고 완성하시는 이야기이다. 바로 하나님의 이야기 안에 우리가 위치한다. 이 땅을 살아가는 사람들도 GOOD을 보려고 하지만 한 두 번 보지만 결국 BAD를 보게 된다. 하지만 복음을 고백하는 사람들은 GOOD NE..

[ 부모교육 30 ] 부모가 먼저 하나님의 다스림을 받으라

2학기 부모교육 두번째 시간을 가졌다. 성경알아가기 2강으로 하나님 나라와 성경의 4가지 구조를 나눴다. 하나님 나라는 장소의 개념이 아니라 통치의 개념이다. 우리가 하나님의 다스림을 받으면 바로 그 자리에 하나님 나라가 이뤄진다. 가정은 하나님 나라를 누리는 첫 시작이다. 부모가 하나님의 다스림을 받으면 자녀는 자연스럽게 하나님의 다스림 아래에 들어간다. 그래서 사단은 그것을 깨뜨리고 싶어한다. 부부가 서로를 오해하게 만들고, 부모 자식이 서로 오해하게 만든다. 잊지마라! 사단은 우리 가정 가운데 하나님 나라가 이루어지는 것을 싫어한다. 가정이 깨어지면 자녀들도 깨어지기에 가정을 계속 공격하고 있음을.... 부모와 자녀 가운데 하나님 나라를 어떻게 누릴 수 있을까? 자녀의 모습이 마음에 들지 않을 때 ..

[ 부모교육 29 ] 숙제를 보면 기준에 대한 태도를 알 수 있다

방학이 끝나고 개학수련회까지 마무리되었다. 그리고 2학기가 시작된다. 그러면서 자연스럽게 확인되는 것은 아이들의 방학숙제이다. 방학숙제는 학기 중 부족한 공부를 보충하는 의도가 있지만 더 깊은 의도는 아이들의 '기준에 대한 태도'를 보기 위함이다. 기준에 대한 태도는 아이들의 삶에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 기준을 무시하거나, 변칙을 하거나 자기 생각대로 이해할 때 자신에게 주어진 일, 관계는 깨어질 수 밖에 없으며 결정적인 순간 무너지는 이유가 된다. 사실 그것은 부모의 모습이기도 하다. 작은 기준과 규칙에 대한 부모의 태도는 곧 자녀들의 태도가 되고, 삶에서 드러난다. 특별히 지금 시대는 부모가 자녀들에게 명확한 기준을 제시하지 않는다. 심지어 그 누구도 이야기하지 않는다. 그러기에 자녀들은 무엇이 옳은..

[ 부모교육28 ] 성경에서 말하는 부모의 책임

이번 주에 2학기가 시작되고, 지금 아이들은 개학수련회에 참석중이다. 부모들도 교육이 이제 시작되었다. 2학기 부모교육의 주제는 '성경알아가기'이다. 성경의 전체 흐름을 이해하고, 하나님의 이야기 안에서 자녀를 바라보도록 돕기 위함이다. 성경을 알아가야 하는 이유를 부모교육의 측면에서 보면 성경을 알아가지 않으면 자녀에게 결국 부모 자신의 이야기를 하기 때문이다. 더 정확히 말하면 부모가 잘한 것, 부모가 성공한 것... 그래서 '너는 왜 못하냐'는 결론이 내려지게 된다. 말씀 앞에 선 부모는 자신의 연약함과 부족함을 나누지만 말씀에 떠난 부모는 자신의 잘남을 이야기한다. 10월부터는 부모와 자녀의 10분 성경공부가 진행된다. 부모의 이야기가 아니라 하나님의 이야기를 전해줘야 한다. 구체적인 방법론은 9..

[ 부모교육 27 ] 개학수련회를 위해 기도하라!

지금은 방학중이다. 부모들도, 아이들도 잘 지내는지 궁금하다. 아니... 궁금하지 않고 사실 예측이 된다. 부모도 원점으로, 아이들도 원점으로 돌아가는 것처럼 보이는 시간이기도 하다. 하지만 원점으로 돌아가는 것이 아님을 기억해주시기를.... 사도행전 1:8절은 이렇게 말씀하신다. "오직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 너희가 권능을 받고 예루살렘과 온 유대와 사마리아와 땅끝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되리라 하시니라" 여기에서 중요한 것은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이다. 왜 이것이 중요할까? 성령님이 임하시면 다른 세상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지금까지 내가 보던 세상, 내가 알던 세상이 아니라 다른 세상이 열리게 된다. 성령님을 통해 영적 시야가 열리기 때문이다. 부모들은 2학기 개학을 준비하며 개학수련회를..

꿈꾸는교육공동체에 자녀를 보내며

학교는 왜 다니는 걸까? 학교에서 무엇을 배워야 하는 걸까? 또한 학교에서는 무엇을 가르치려고 하는걸까? 지금 논의되는 여러가지 이야기들을 들으며 꿈꾸는교육공동체에 자녀를 보내고 한 학기를 마치며 고백하는 어머니의 고백이 참 귀하다. 내 자신과의 경쟁. 자신의 죄된 습관의 싸움. 부모와 자녀가 각자 믿음의 싸움. 기다림과 믿음. 공교육에서 결코 줄 수 없는 것들을 위해 부모들도, 자녀들도, 선생님들도 치열한 믿음의 싸움을 한다. 바로 여기에서 작은 희망의 씨앗을 본다. --------------------------------------------------- 나눔에 앞서 꿈꾸는 교육공동체의 지난 한 학기동안 소중한 경험과 깨달음의 은혜를 주시며 그 과정의 시간들을 허락하시고 인도해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

[부모교육 26] 내 감정으로 자녀를 대하지 마라

어제는 꿈꾸는교육공동체에서 '청소년 자녀의 마음 읽어주기'라는 특강이 있었다. 부모세대가 자신의 감정이 받아들여진 경험이 없기에 자녀세대의 감정을 받아주고 싶어도 받아줄 수 없고, 그 방법을 모르기에 준비한 시간이었다. 이런 시간은 결국 부모 자신을 보게 되는 시간이다. 여기에서 한 가지 나누고 싶은 것은 아이들의 감정이 아니라 부모의 감정이다. 자녀가 청소년기에 들어가면 부모들은 당황한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지만 본질적으로는 한 가지 이유이다. '내 손에 들어오지 않는다' 쉽게 말하면 '내 말을 듣지 않는다' 부모의 입장에서는 당황스럽지만 아이의 자아 발달에서는 최고의 성장시기이다. 부모에게 독립하여 한 인간으로 세워지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부모가 여기에서 그 아이를 받아줄 때 아이는 건강한 한 사람으..

[부모교육 25] 방학기간에 부모가 해야 할 일

지난 월요일에 1학기 종강 기도회가 은혜가운데 마쳤다. 성장한 아이들.. 밝아진 아이들.. 그래서 부모님들은 많이 흐뭇하셨을 것이다. 그런데 이제 다른 것이 시작된다. 바로 방학기간에 아이들에게 나타나는 모습이다. 꿈꾸는교육공동체에 입학에서 한 학기동안 열심히 최선을 다했다. 자기가 지금까지 살아온 모습과는 전혀 다른 삶의 모습이었기에 힘들었을 것이다. 그래서 방학기간에 아이들에게 풀어지는 모습이 나타나는 것은 당연하다. 어머님들도 성경읽기 하느라 애쓰셨다. 평상시 읽지(?) 않던 성경을 그렇게 계속 읽으려니 얼마나 힘드셨을까? 그래서 부모님들에게도 성경읽기 방학이 주어졌다. 아마 어머님들도 자연스럽게 성경을 안 읽으실 것이다. 방학이 있어서 얼마나 다행인지 모른다고 하실 것이다. 한 가지 예언(?)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