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한결같이 길을 걸으며.....

Part 1 My Life/사랑하는 가족72

달밤의 체조 아들 딸과 달밤의 체조.... 이제 아빠를 비웃는 아들을 배드민턴으로 깔끔하게 완파 ㅋㅋㅋ 탁구로 체면을 구겼는데 배드민턴으로 체면 살림~~ 이젠 아들 이기는게 자랑이 되었구나... 흑;;;; 서현이는 사랑스러우니까 pass! ㅋ 2020. 8. 9.
그리스, 터키 동영상 여행을 가고 싶으나 갈 수 없기에 예전 동영상을 살펴보며.... 터키 다시 가고 싶다^^ 2020. 7. 28.
월요일은 가족들과 나들이 월요일은 아이들과 시간을 보낸다. 이제는 커서 아빠가 필요없기에 특별한 것을 하는 것은 아니지만 그냥 함께 하는 시간이다. 아내 퇴근 시간에 맞춰서 큰누나가 저녁을 대접해줘서 함께 식사하고, 어린이대공원을 산책했다. 가족들과 함께하는 시간.... 그 시간 자체가 너무 감사하다. 가족들이 있기에 사역의 너무나 큰 기쁨이고, 힘이 된다. 2020. 7. 27.
종훈, 서현이의 후원 약정서 학교를 준비하면서 하나님의 꿈을 한 조각 나누는 시간을 갖고 있다. 그러면서 우리 아이들에게도 이야기하며 함께 하자고 했다. 얼마되지 않는 돈을 기금으로 내는 것이 무슨 의미가 있겠는가? 그런데 아이들을 위해서이다. 돈을 내는 것은 가치의 문제이며 마음의 문제이다. 어떤 가치에 자신의 돈을 내는 것도 훈련이기 때문이다. 어떤 가치에 돈을 낼 수 있다는 것은 또한 어떤 가치에 자신의 삶을 걸 수도 있다는 의미이기 때문이다. 특별히 그 무엇도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 자신들의 돈을 내는 행동은 믿음의 행동이며, 또한 그것이 이뤄져가는 것을 자신들의 눈으로 보는 경험이 된다. 종훈이와 서현이에게 십일조를 강조한다. 그 이유는 '돈'에 매이지 않게 하기 위함이다. 이 사회는 자본주의 사회이다. 결국 '돈'이 사람을.. 2020. 7. 20.
메타쎄콰이어 길에서 이틀간의 휴가 ! 아이들도 너무 바빴고.... 아내도 너무 바빴고.... 나 역시도 너무 바빴고.... 가족들과 함께하는 시간이 너무 감사하고. 종훈, 서현이가 이렇게 잘 자라줘서 또한 너무 고맙고..... 귀한 가족이 있어서 너무 감사하다. 2020. 7. 17.
말씀암송의 의미 종훈이가 학교에서 선생님과 상담 후에 나에게 '어떤' 질문을 했다. 그래서 목사이자 아빠인 내가 준 답은 '성경암송'이었다. 그리고 그 의미를 설명해줬다. 단순하게 성경 외우는 것을 넘어 답 없는 너의 생각이 아니라 하나님의 생각으로 너를 만들어가는거라고.... 하나님의 프레임을 너의 프레임으로 만들어 가는 거라고... 물론 이해하기 쉽지 않겠지만:::: 그래서 종훈이와 서현이에게 방학 중에 52구절을 암송하자고 했고, 암송카드를 사줬다. 그래서 아이들은 외우고 있다. 아이들은 의미를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겠지만 이미 그 과정이 아이들을 빚어가기에.... 마음에 담겨진 것이 보이고, 마음에 담겨진 것이 들린다. 부모가 살아온 방법이 아니라 하나님의 방법으로 살아가기를..... 하나님의 자녀로 살아가고.. .. 2020. 7. 13.
결혼 17주년을 맞이하며 오늘은 결혼 17주년이 되는 날이다. 너무 정신없이 보내다니 사실은 오늘이 결혼기념일인지도 몰랐다. 교회 청년이 생일이어서 축하한다고 했더니 목사님도 축하드린다고 오늘이 결혼기념일이라고..... 그래서 알았다. 그래서 플라워샵에 가서 장미꽃 17송이를 준비하고, 결혼연도*10,000원을 준비하고, 청혼곡이었던 곽진언의 '내가 만일'이라면 곡을 준비하고 아내를 기다렸다. 아내가 차에 타자마자 오늘 있었던 일을 이야기했다. 그래서 나는 곽진언의 노래를 들려줬다. 그러자 아내는 '이런 노래는 뭐지요?' 하고 계속 오늘 있었던 일을 이야기했다. 아마도 아내 역시도 잊고 있었던 것이다. 한참 노래를 듣고 아내의 이야기를 듣다가 준비한 꽃과 봉투(?)를 전해줬다. 그제서야 오늘이 결혼기념일임을 안 것이다. 목회자를.. 2020. 6. 19.
그리스, 터키 여행(2018.12.03-12) 볼로 시작하기 18.12.03 - 18.12.12 그리스, 터키 여행 D -157 18.06.29.금 성경을 공부하고, 인문학을 공부하면서 자연스럽게 관심은 '그리스' 쪽으로 향하게 되었다. 논란이 있지만 시오노 나나미의 '그리스 이야기'를 읽으면서 '그리스'에 대한 관심은 더욱 커졌다. 기독교에서 성지순례라고 하면 이집트, 이스라엘, 요르단, 그리스, 터키라고 할 수 있다. 이집트, 이스라엘, 요르단은 다녀왔는데 아직 그리스와 터키는 가보지 못했다. 책을 읽으면서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듬뿍 들었다. 우연히 티몬을 보다가 '그리스, 터키' 의 여행 패키지를 보게 되었다. 보자마자 아내에게 이야기를 하고 바로 구매를 했다. 아내는 여러가지 상황으로 어렵기에 동행자를 구해야 했고, 생각보다 쉽게 구했고 함께.. 2020. 6. 8.
아내와의 잠시 데이트 오늘 점심은 아내와 데이트를 했다. 요즘 체력이 떨어져서 힘들어하는 아내를 점심시간에 직장에 가서 모시고 팔당으로!!! 결혼한지가 꽤 지났음에도 늘 감탄해주는 아내... 맛난 것을 먹으면 행복해하고... 아름다운 것을 보면 즐거워하고.... 그리고 주어진 것에 감사할 줄 알고.... 이렇게 함께 시간을 보내며 세월이 가는구나 생각이 들었다!! 더 좋은 곳.. 더 아름다운 곳... 더 멋진 곳.... 많이 다니고 싶다. 올해는 안식년이어서 유럽을 가족들과 함께 가고 싶었는데 너무 아쉽다. 신혼여행으로 다녀온 서유럽.... 다시 한 번 아이들과 함께 가면 넘 좋겠다! 작은 바램을 가져보며... 그 대신 오늘은 팔당으로!! 2020. 4. 13.
사랑하는 종훈이와 서현이에게 어느덧 아이들이 커서 종훈이는 고등학교 1학년, 서현이는 중학교 2학년이 되었다. 이제는 아빠의 말보다는 친구들이 더 소중하고, 주변 사람들의 말이 더 중요한 때이다. 부모의 마음은 부모의 실패를 아이들이 하지 않았으면 하는 것이리라. 그리고 주어진 이 세상을 아름답게 살아갔으면 하는 마음이리라... 이제 아빠의 교육이 끝나가는 시기에 아이들에게 부탁하고 싶은 몇 가지를 정리해 봤다. 결국 이 모든 것은 '태도와 성품'에 관한 것이다. 또한 복음을 누리는 사람의 삶의 모습이기도 하다. 그리고 나 역시도 이렇게 살아가야 하고...... 2020. 3.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