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꿈꾸는 목사330

스승의 날 축복 ​ 귀한 사람들의 귀한 축복 !! 스승의 짐이 아니라 먼저 성장해야 하기에 한걸음씩 걸어가는 축복!! 우리 성도들이 있기에 우리는 한걸음씩 더 걸어간다! 2019. 5. 15.
세대를 뛰어넘은 세미나 ​ 고형진 (Ko Hyungjin) 목사님이 강의하시며 너무 탁월하고, 신선하고 매력 있다고 하셨던 "세대를 뛰어넘는 세미나" 형님이 잠시 '자리'를 비우시는 사이에 동생이 가서 강의를 하게 되었네요. 앞의 내용을 살펴보니 주제는 정반대네요!! 형님은 '교회 혁신' 섹션에서 "전통을 새롭게 하는 목회"를 강의하셨고, 동생은 '새로운 교회' 섹션에서 "포스트 크리스텐덤 시대의 사역"으로 강의를 하네요. 언제 기회를 잡아서 형님과 같이 강의를 하면 재미있겠네요!! 영광입니다^^ 2019. 5. 13.
두란노 결혼예비학교 강의할 때 ​ ​ 우연히 검색하다가 누군가 결혼예비학교 강의할 때 나를 태그 걸어놓았다. 물론 지금은 안하지만~~ 결혼예비학교 강의는 재미있다. 좋은 일에 좋은 강의는 유쾌하다. 하지만 공통된 요소가 없기에 오해소지가 많은 것은 또한 사실이다. 강의는 책임성이 없다. 그러기에 그들을 아름답게 이끌도록 돕지는 못한다. 그것이 강의를 그만 둔 정확한 이유이다. 그 이후로 외부에서 결혼강의는 하지 않는다. 우리 교회 가족들이 잘 살아가는 것이 중요하기에.... 외부 강의는 안하기로 한 것이 잘했다 생각한다. 앞으로도~!!! 그래도 잠시 추억팔이 ! ㅋㅋㅋ 2019. 5. 9.
5월의 일정을 정리하며 ​ 5월 일정을 정리하다보니 올 한해 우리 교회에 주신 말씀처럼 '내가 불러 시키는 일을 위하여' 사람을 세우는 일에 집중되어 있음을 알았습니다. . 초신자를 위한 복음나눔 양육자반(남편) . 초신자를 위한 복음나눔 양육자반(아내) . 초신자를 위한 복음나눔 양육자반(청년) . 총회 국내선교부 목회자 복음나눔 . 목회자 복음나눔 . 꿈꾸는교육공동체를 위한 첫 모임 교회에서는 상반기에 양육자들을 세우고 하반기에는 그 양육자들이 양육을 하시도록 세울 겁니다. 외부적으로는 목회자 복음나눔을 통하여 목회자 복음나눔 양육자들을 세우려고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상반기 안에 양육을 마치고 하반기에는 다음 단계를 준비하려고 합니다. 어느 시간이 지나니 하나님이 교회를, 저를 이끌어가심을 봅니다. 제가 .. 2019. 4. 26.
아침마다 드리는 기도 2019. 4. 24.
복음을 나누는 삶 ​ - 7:00-7:30 아침예배 - 9:00-9:30 직장예배 - 10:30-12:30 목회자 복음나눔 - 2:00-4:00 선교사복음나눔 - 6:00-8:00 우리교회 가족 복음나눔 참 복음나눔 열심히 한다~^^ 그냥 해야 할 때가 있다. 그냥 시키실 때가 있다. 그 때는 그냥 하는 거다. 오늘 목회자 복음나눔하는 첫 시간... 전남 광주에서... 경북 대구에서... 충북 청주에서... 그리고 서울에서 오셨다. 여기까지 오시는 열정에 대해 잘 응답해야 할텐데..... 기도함으로 축복하며!!! 2019. 4. 4.
경서노회 목회자 복음나눔세미나를 마치며 5주간의 김천 방문! 내 평생 방문할 김천은 이번 기간에 다 왔다...목사님들을 뵈면서 존경스러웠다. 역시 목사님들이시다! 정말 다르다. 그러기에 한국교회가 희망이 있다.공부를 마치면서 선배목사님들이 잘 가셔야 한다고 말씀드렸다. 그래야 후배들이 잘 따라간다고....개인적으로도 행복한 시간이었다!! .... 일은 커진다ㅠㅠㅠ모든 일정을 마치고 기차표가 없어서 김천스타벅스에서 커피한잔^^ 2019. 2. 28.
목회를 하면서 내 사람을 만들라! 목회를 하면서 교역자들에게 하는 말이 있다. "당신 사람을 만들어라. 만들지 않으면 목회 잘못한거다"교회는 담임목사를 중심으로 하는 것 같지만 성도들은 자신들과 친하고 좋아하는 목회자가 있다. 사실 그것은 너무나 당연한 것이고, 자연스러운 것이다. 그런 관계를 통하여 교회 공동체가 만들어진다. 그러기에 자신이 좋아하는 목회자가 생기며, 그 목회자를 따르는 것은 너무나 자연스러운 것이다. 그런데 자신을 따르는 성도가 없고, 관계가 없다면 목회에 최선을 다하지 않은 것이다. 사람에 대해 최선을 다하지 않은 것이다. 사람에 최선을 다하면 그 사람과 특별한 관계가 될 수 밖에 없는 것이다. 목회자들에게 말한다. "내 사람을 만들어! 나중에 그 사람들을 데리고 교회 세우고 개척해!" 내 사람을 만들겠다고 목회를 .. 2019. 1. 3.
터키 소금호수를 배경으로 돌아보면 나는 쉬는 법을 잘 몰랐다.잠을 자는 것이 쉬는 것도 아니고... 내가 있는 일상의 자리에서 쉬어지는 것도 아니고.... 돌아보면 어찌 쉬어야 하는지 잘 몰랐던 것이다. 그런데 이번 여행을 다니면서 깨달은 것은 새로운 정보가 완전히 내 머리에 들어오면 그게 쉬는 것이다. 쉼이 있고, 여유가 있고, 다른 것들이 내 안에 들어온다. 시간이 나는대로 자주 다니려고 한다. 그것을 통해 내 생각과 마음이 refresh되기에.... 딸과 함께한 시간이기에 재미 있었고.. 내 마음과 몸, 머리가 쉬는 시간이었기에 좋았고... 다시 가보고 싶은 나라.. 터키... 2018. 12. 31.
2018년 나에게 있었던 5대 사건 한 해를 마무리하면서 지난 시간을 돌아본다. 그 사건들을 통하여 나에게 주신 것들이 무엇인지. 첫번째, 2번의 응급실과 수술 너무나 아픈 시간이었고... 하지만 그 시간동안 하나님을 원망할 시간조차 없을만큼 아팠던 것. 지나보면 별거 아니지만 그 시간을 통해 아픈 사람의 마음이 무엇인지를 조금이나마 알게 된 시간. 두번째, 장신대 사경회를 인도했던 것 자격없는 사람이 장신대 기교과 사경회를 7번의 설교를 한 것! 물론 아이들에게 이해하기는 어려울 수 있었지만 내 자신에게도 무척이나 도전이 되는 시간!! 복음의 내용들을 더 자세히 정돈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 세번째, 서현이와의 터키 여행 혼자 가려고 했지만 여러가지 상황으로 서현이와 함께 했던 시간. 터키라는 나라 자체가 너무나 아름다웠지만 그 시간을 서.. 2018. 12.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