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나라의 꿈을 꾸며

꿈을 꾼다 잠시 힘겨운 날도 있겠지만 한 걸음 한 걸음 내일을 향해 나는 꿈을 꾼다

신앙은 '생각'을 넘어 '꿈'을 꾸는 것이다

Part 4 주제별 글쓰기/나를 사랑하기

"나를 사랑하지 않는 나에게" 폴 김

꿈꾸는 꼬목사 2020. 9. 15. 17:18

 

내 안에 어떤 아픔 있는지
무시하고 지냈어 미안해
깊게 생각해봤자지 싶어
그냥 지내보려 했어 사실

기다리던 친구의 전화
그 한 통이 얼마나 좋은지
참 외로운 사람이었구나
참 외로운 사람이었구나 싶어

바쁜 일들 사이에
반가운 얼굴 재밌는 이야기
꽤 살만하다 생각했어
또 맛있는 먹거리와 날 무감각하게 만드는
이 모든 거
근데 나는 나를 사랑하지 않았나 봐

내 안에 여태 숨어 있던
어린 소년이 말을 걸어와
오랜만이야 어렵게 말 거네
사실
사실 그동안 많이 아팠다고

어렵게 어른이 된 지금에 와
옛이야기들을 굳이 꺼내놓는 게
부질없는 일이라며
마주하려 하지 않았던 날
후회해
나 사는 게 바쁘단 핑계로
나는 나를 사랑하지 않았나 봐
나는 나를 사랑한 게 아니었나 봐

1 2 3 4 5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