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나라의 꿈을 꾸며

꿈을 꾼다 잠시 힘겨운 날도 있겠지만 한 걸음 한 걸음 내일을 향해 나는 꿈을 꾼다

신앙은 '생각'을 넘어 '꿈'을 꾸는 것이다

Part 1 My Life/하루를 끄적이며

He makes all things beautiful in His time

꿈꾸는 꼬목사 2020. 9. 2. 21:11

 

여러가지 일들이 진행되는 것을 보면서
혼자 이런 생각을 한다.

너무 우유부단한 거 아닌가...
너무 그냥 지켜보는 거 아닌가...
이렇게 내버려둬도 되는가....

지금까지 그렇게 사역을 해오지 않았기에
무척이나 낯설지만
이런 시간동안 내가 훈련해야 할 영역이 무엇인지 알기에
잠잠히 지켜보며 기다린다.

내 생각과 방법과 시간은 아니지만
그 상황을 넘어서 일하시는 하나님을 신뢰하는 법을 배우는 시간이다.
물론 답답하다...
물론 지루하다...
또한 자신의 아픔에서 나오는 필요없는 이야기들을 듣는 것도 쉽지 않다.

이 시간을 통해 하나님이 하실 것을 지켜보는 훈련을 한다.
그 방향이 내 생각과 다를찌라도
그것 가운데 담겨진 하나님의 선하심을 보면서....

그러기에 이러한 고백을 하며 지금의 시간을 보낸다.

"He makes all things beautiful in His time"

 

'Part 1 My Life > 하루를 끄적이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올 가을에는 부산까지 자전거 종주하기  (0) 2020.09.14
[Place] 삼봉다방  (0) 2020.09.11
He makes all things beautiful in His time  (0) 2020.09.02
새벽햇살  (0) 2020.09.01
아무도 없는 곳에서  (0) 2020.08.27
선교학회 & 세뛰세  (0) 2020.08.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