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루를 끄적이며

늘 아쉬운 법.....



리더는 보통 외로울 수 밖에 없다.
그 이유는 관점이 다르기 때문이다.

동질감이란
같은 관점에서 나온다.

그러나 리더의 자리는
그럴 수 없고, 그렇지 않다.

모두 자신의 관점을 이야기한다.
왜냐하면 리더가 아니고,
리더의 자리에 있지 않기 때문이다.

라더이기에 감수해야 할 몫이 있다.

'하루를 끄적이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늘 아쉬운 법.....  (0) 2019.05.08
어린이대공원 잔디밭  (0) 2019.05.06
아침에 주신 선물  (0) 2019.05.04
내가 기준이 너무 높은건가.....  (0) 2019.04.24
4월 목회자 복음나눔  (0) 2019.04.22
여전히 '술'에 대한 이야기  (0) 2019.04.17